피에타

이정은 지음

판매가(적립금) 14,800 (740원)
분류 나남창작선 147
판형 신국판
면수 368
발행일 2018-10-05
ISBN 978-89-300-0647-7
수량
총 도서 금액     14,800

인간 내면에 살아 숨 쉬는 신의 존재를 그린 역작!
삶의 현장에서 찾은, 가슴 울리는 스토리

 

이정은 작가의 여섯 번째 소설집으로, 3편의 중편과 4편의 단편을 엮었다. 경지에 달한 특유의 입담과 해학, 절정에 이른 날렵한 필치가 돋보여 ‘이정은 소설의 결정판’이라고 부를 수 있는 신작 소설집에는 이타주의(利他主意)를 온몸으로 구현하는 어머니를 전혀 새로운 차원에 펼쳐 놓은 표제작〈피에타〉를 비롯하여 제42회 한국소설문학상 수상작〈왕이 귀환하다〉, 페로몬 신약을 연구하는 천재 의학자와의 사랑을 그린〈생태관찰〉, 자기완성의 길을 향해 나아가는 여성의 모습을 그린〈새, 날다〉등 맑고 투명한 목소리로 담담하게 이어지는 7편의 소설을 만나 볼 수 있다.

4  /  작가의 말
 
11  /
피에타
 
81  /
왕이 귀환하다
  해설: 인물의 성격 창조와 소설의 재미  / 장윤익
  리뷰: 〈왕이 귀환하다〉를 읽고  / 윤원일ㆍ곽정효
 
119  /
생태관찰
  해설: 사랑의 페로몬  / 장두영
  리뷰: 〈생태관찰〉을 읽고  / 정승재ㆍ윤원일
 
157  /
새, 날다
 
213  /
지꾸 이야기
 
239  /
칠공주파
 
309  /
뷰티풀 마인드
  해설: 절망, 그리고 희망의 노래 한 편  / 임헌영
  리뷰: 〈뷰티풀 마인드〉를 읽고  / 조경선ㆍ윤원일ㆍ변영희
 
347  /  편집인 노트  / 고승철
 
355  /  이정은 자전
  나의 인생, 나의 문학

지은이ㅣ이정은

소설가. 본명 이수희. 1939년 서울에서 태어나 용인에서 청소년기를 보냈으며 중앙대학교 예술대학원 문예창작 전문가 과정을 졸업했다. 1989년 〈월간에세이〉에 수필로 추천받았고 1991년 〈월간문학〉 신인상에 소설 〈부화기〉가 당선되어 집필 활동을 시작했다. 1994년 첫 소설집 《시선》을 출간한 이래 가정주부로 창작에 몰두하고 있다. 작업 중에는 새벽 3, 4시에 일어나 오전까지 글을 쓰고, 오후에는 도서관에 들르거나 동네를 산책한다.
 
이정은의 소설은 간결한 문체와 삶의 시련과 고통에서 길어낸 정교하고 감동적인 서사로 평단의 주목과 독자의 사랑을 받아 왔다. 치밀한 구성과 속도감 있는 전개, 예상치 못한 반전으로 마지막 페이지를 넘길 때까지 독자를 방심할 수 없게 만든다. 쉰둘에 늦깎이로 등단하여 서양철학에 관심이 많아 십여 년간 서양철학 연구반에서 문학철학을 공부했다. 꾸준한 작품활동으로 이정은 작가는 여성 소설가의 롤 모델임을 몸소 입증하고 있다.
 
저서로 장편소설 《너의 이름을 쓴다》, 《신화는 계속된다》, 《태양처럼 뜨겁게》, 《블루 인 러브》, 《웰컴 아벨》, 《매혹》, 《그해 여름, 패러독스의 시간》, 소설집 《시선》, 《불멸의 노래》, 《하얀 여름》, 《세 번째 기회》, 《세상에 말을 걸다》등을 펴냈다. 공저로 《한ㆍ중 정예작가초대소설집》등이 있다.
 
2011년 만우박영준문학상, 2012년 아시아 황금사자문학상 우수상, 2012년 들소리문학상 대상, 2017년 한국소설문학상 등을 수상하였다. 한국문인협회 문인권익옹호위원 등을 역임했으며 현재 한국소설가협회 부이사장으로 활동하고 있다.

prev next
prev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