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시대의 미디어와 사회

김영석 외 지음

판매가(적립금) 29,000 (1,450원)
분류 나남신서 1895
판형 크라운변형(170*230)
면수 462
발행일 2017-01-05
ISBN 978-89-300-8895-4
수량
총 도서 금액     29,000
미디어, 즉 매체는 소통할 수 있는 수단을 일컫는 말이다. 이를 테면, A와 B가 먼 거리에서 대화를 주고받고자 한다면 이들의 말을 전달해주는 수단이 필요하다. 편지라든가 휴대전화라든가 여러 가지를 들 수 있는데 이들을 바로 매체, 즉 미디어라 부른다.
 
디지털은 0과 1로 나타내는 모든 것을 일컫는다. 영화〈매트릭스〉의 그 유명한 장면처럼 0과 1의 무한한 조합이다. 디지털시대란 세상의 모든 것이 0과 1로 표현되는 시대이다. 물리적인 세계를 0과 1의 세계로 바꾸는 것을 디지털화라고 한다. 이를 테면,휴대전화를 사용할 때 나의 목소리가 0과 1이라는 신호로 바뀌어 상대방에게 도달하는 원리를 디지털화라고 할 수 있다(그래서 직관적으로 ‘숫자식’으로 순화시키자는 목소리도 있다). 그리고 이런 방식이 일상 곳곳에 파고들어 모든 것이 숫자로 표현되는 시대, 즉 디지털시대이다.
오늘날의 아날로그는 아날로그 감성이라는 추억 혹은 들춰봐야 하는 불편한 어떤 것을 떠올리는 대명사가 되었다. 신문도 마찬가지이다. 디지털화 때문에 종이신문이 줄어든다. 기존의 방식이 익숙한 이를 제외하고 새롭게 뉴스의 세상으로 진입하는 이들은 디지털 방식을 선호한다. 아울러 소비에만 그치지 않고 사이버공간 안에서 사회적 의제를 형성하기도 한다. 이처럼 소비자의 소비방식이 달라지며 신문이나 뉴스도 인공지능을 도입한 로봇기사 등 디지털시대에 맞는 다양한 시도가 생겨난다.
이제 종이신문은 돈 아까운 줄 모르는 겁 없는 사람이 이용하는 미디어가 되었다. 디지털화되어 인터넷에서 소비하는 신문은 공짜이기 때문이다. 이제 신문은 소비자를 대신해 광고로 재원을 충당한다. 광고 또한 이에 따라 변하고 시장이 요동친다. 디지털의 물결은 계속해서 다른 미디어로 퍼진다. 이 책은 디지털의 영향으로 진화 혹은 변화한 미디어를 이야기한다. 물리적 세계를 넘어 삶마저도 디지털화되는 사회에서 미디어는 어떤 모습이며 어떤 방향으로 나아가고 우리는 이를 어떻게 수용해야 하는가?
디지털이 일상으로 파고들었지만 그간의 기간이 그리 길지는 않았기에 아직 미디어의 디지털화에 따른 변화양상과 역할, 영향 등을 폭넓게 다룬 책이 없었다. 그래서 저자들은 책을 크게 3부 16장으로 나누어 미디어의 기술적 진화에 따라 사회와 산업, 시장에 영향을 미치는 과정과 이에 따른 이론적 논의 및 법과 제도의 변화 등을 폭 넓게 살폈다.
  
머리말 5
 
1부 디지털 기술과 미디어 진화
01 미디어 기술과 사회 21
02 종이신문과 인터넷 저널리즘 55
03 방송 101
04 인터넷 미디어 131
05 소셜미디어 161

2부 디지털미디어 콘텐츠?산업
06 영화 191
07 음악 209
08 게임 엔터테인먼트 231
09 다채널 유료방송 245
10 스마트미디어 271
11 광고와 PR 289
12 글로벌 미디어 329

3부 디지털미디어 시대의 이론과 정책
13 미디어 이론 349
14 미디어 법제 373
15 미디어 정책 401
16 미디어 리터러시 413
 
참고문헌 435
찾아보기 445
저자약력 452
지은이ㅣ김영석 스탠퍼드대 커뮤니케이션 박사연세대 언론홍보영상학부 교수
지은이ㅣ권상희 남일리노이대 Mass Communication & Media Arts 박사성균관대 신문방송학과 교수
지은이ㅣ김관규 게이오대 사회학연구과 박사동국대 미디어커뮤니케이션학과 교수
지은이ㅣ김도연 텍사스대 Radio-TV-Film 박사국민대 언론정보학부 교수
지은이ㅣ나은영 예일대 사회심리학 박사서강대 신문방송학과 교수
지은이ㅣ문상현 오하이오주립대 커뮤니케이션 박사광운대 미디어영상학부 교수
지은이ㅣ문재완 인디애나대 로스쿨 박사한국외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지은이ㅣ송종길 오클라호마대 Mass Communication 박사경기대 미디어영상학과 교수
지은이ㅣ양승찬 위스콘신대 언론학 박사숙명여대 미디어학부 교수
지은이ㅣ이상식 영국 셰필드대 역사학 박사계명대 언론영상학과 교수
지은이ㅣ이상우 인디애나대 Mass Communication 박사연세대 정보대학원 교수
지은이ㅣ이준웅 펜실베이니아대 커뮤니케이션 박사서울대 언론정보학과 교수
지은이ㅣ전범수 뉴욕주립대 커뮤니케이션 박사한양대 신문방송학과 교수
지은이ㅣ조성호 뉴욕주립대 매스커뮤니케이션 박사경북대 신문방송학과 교수
지은이ㅣ황용석 성균관대 신문방송학 박사건국대 미디어커뮤니케이션학과 교수
prev next
prev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