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구를 위한 뉴스였나

김상균 지음

판매가(적립금) 25,000 (1,250원)
분류 나남신서 1777
판형 신국
면수 456
발행일 2014-11-05
ISBN 978-89-300-8777-3
수량
총 도서 금액     25,000

국민을 위한 방송이란 무엇인가?

기자 김상균이 돌아본 방송생활 32년


인터넷 시대의 영상뉴스

불과 10여 년 전으로 돌아가 보자. 인터넷이 보편화되지 않은 당시, 공중파 3사 저녁 종합뉴스의 영향력은 독보적이었으며, 종합뉴스 앵커는 방송 즉시 전국적 유명인사가 되곤 했다. 그중 〈뉴스데스크는 앵커가 아닌 취재기자가 직접 리포팅하는 방식을 최초로 도입하는 등 가장 선도적인 방송뉴스라는 자부심을 가지고 있었다.

그러나 근래 가장 화제가 되는 뉴스 형태는 종편 채널의 방송뉴스이다. 공중파 인력의 대거 이동, 기존의 틀에서 벗어난 진행방식이나 시간편성 등으로 시청자들의 관심을 끌기 시작한 종편 채널 뉴스는 시간이 지남에 따라 그 깊이와 질 면에서도 점차 발전하는 모양새이다. 어디 그뿐인가. 뉴스 전문채널, 인터넷 독립방송, 팟캐스트 개인방송 등 영상뉴스의 형태는 날이 갈수록 다양해지고 있다.

이러한 영상뉴스 다변화 시대에 공중파 방송이 맡아야 할 역할은 무엇일까? 그리고 다양한 형식 속에서도 지켜야 할 ‘뉴스의 본질’은 무엇일까? 32년간 MBC 기자로 재직한 저자 김상균은 그 답을 찾기 위해 과거 자신, 그리고 방송이 걸어온 길을 되돌아본다. 그동안 그가, 그리고 MBC가 겪은 변화와 발전, 실패와 성공 속에서 미래 뉴스의 방향을 찾고자 하는 것이다. 《누구를 위한 뉴스였나는 내일을 위하여 되돌아본 어제의 기록이다.


32년간의 기록, 그리고 방송의 미래

저자는 1970년대 후반 MBC에 입사해 1980년대 해직, 복직을 경험하고 1990년대 워싱턴 특파원, 보도국장 등을 두루 거친 후 마산 MBC와 광주 MBC 사장을 지냈다. 이러한 그의 이력은 그 자체로 방송뉴스, 그리고 MBC 뉴스의 변천사인 동시에, 커다란 격랑을 겪어온 한국 현대사와 그 맥을 같이한다.

그가 돌아본 방송생활 32년 속에는 우선 ‘고르바초프 실각과 소련 몰락’, ‘걸프전 특별뉴스 제작’, ‘클린턴 단독 인터뷰’, ‘남북정상회담 취재’, ‘국회간첩단 사건 조작 폭로’와 같은 굵직한 역사적 사건들이 있는가 하면, ‘타이거 우즈와의 만남’, ‘박경리 선생 대담 추진’ 등 개인적이지만 따뜻하고 가치 있는 사연들도 있다. 이러한 에피소드들 속에서 현대사를 돌아봄과 동시에, 역사적 사건이 방송으로 전달되는 과정에 숨은 뒷이야기들을 엿보는 기쁨을 느낄 수 있다.

또 한편으로 그가 주장하고 실천한 방송 내의 변화들을 통해서는 공중파 방송뉴스의 미래, 방송말이 지켜야 할 원칙 등을 엿볼 수 있다. 그가 추진한 ‘생방송 뉴스 제작’, ‘보도기사 가이드북 발간’, ‘리포트 없는 영상뉴스 만들기’ 등은 모두 기존의 관성적 뉴스 제작에 반대하여 추진한 변화로, 어떤 것은 오늘날 보편적이 되었지만, 어떤 것은 여전히 과거 그대로이다. 이러한 변화의 기록은 일반 독자들을 물론, 하루하루 취재에 여념이 없는 방송계 후배들에게 보다 거시적인 관점을 갖도록 하는 자극이 될 것이다.

◉ 차례


책머리에   4



기자생활 돌아보니   11



바른 말, 바른 뉴스   31

말끝마다 ‘는’ ‘은’   32

대통령 호칭어에 관하여   37

관직 호칭에 관하여   45

좋은 국민 호칭어란?   55

우리말 ‘의’를 알고 씁시다   63

수동태를 쓰지 맙시다   72

방송에만 나오는 말   81

뉴스 제목부터 영어를 씁니다   89

뉴스 음악에 우리 가락을   99

제주도 ‘4․3사건’ 논평   106

날씨와 스케치 기사(?)   112

삼청교육에 추천, 추천!   120



현장 이야기-서울에서 워싱턴까지   129

청년해외봉사대 창설   130

정가 이모저모   136

청문회 정국   145

국가원로자문회의 폐지   152

CNN 방송과 계약하다   159

걸프전 회고   170

고르바초프 실각   180

북․미 대사급 접촉 특종   187

클린턴 단독 인터뷰   194

미국 대통령 선거 보도   203

미국과 유럽의 만남 500주년   210

《라이징 선과 미국의 폭력   218

영상뉴스 만들기   227

홀로코스트 기념관 영상뉴스   238

미국 크리스토퍼 국무장관 단독 인터뷰   247

CNN 방송에 리포트하다   255



기획 이야기-역사로 남는 방송   263


북한 정치범수용소의 고상문 교사   264

수능 문제풀이 방송 폐지   270

추석 명절과 ‘교통예보’   278

설 명절에 대한 두 가지 견해   293

남북정상회담 발표와 카터 전 미국 대통령   302

생방송 추진하다   309

보도기사 가이드북 발간   318

남북정상회담과 ‘새천년의 만남’ 특집방송   326

우리말연구소 설립 차질   338

박경리 대담 특집   350

청소년 토론 프로그램〈고등어〉방송   363

타이거 우즈와 만나다   373

아름다운가게, 마산에 열다   381

정율성 국제음악제 탄생   389

교황 요한 바오로 2세와 광주   402

2006년 독일월드컵 현지방송   409

수목장과 묘지강산   418

국회간첩단 사건 조작 폭로   425

〈마한〉특집과 역사 ‘바로 알리기’   437

광복 60주년 기념특집〈리영희〉  447

김상균 

1972년 서울대 외교학과를 졸업하고 군 복무 후 1975년 문화방송에 입사하였다. 1980년 해직되어 7년간 유네스코 한국위원회에서 근무하였으며, 1987년 복직되었다. 이후 워싱턴 특파원, 사회․정치부장, 보도국장, 해설주간, 기획실장(이사) 등을 거쳤으며, 마산 문화방송과 광주 문화방송 사장을 역임하였다. 현재 광주대 신문방송학과 교수이자 뉴스통신진흥회 이사, 아시아문화중심도시조성위원회 위원으로 활동 중이다.

prev next
prev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