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의 공간경제학] 새로 나온 책
매체명 : 내일신문   게재일 : 2018-06-29   조회수 : 21

이 책은 '서울의 인문학'(2016년), '서울사회학'(2017년)에 이은 서울연구원의 '서울학' 세번째 시리즈다. 서울연구원과 한국경제지리학회 공동연구로 20명 서울 전문가들이 모였다. 서울 구석구석을 집중적으로 살피며 각양각색의 공간들을 '도시제조업' '시장과 상권' '혁신공간'이라는 키워드로 엮어 동대문 패션타운, 세운상가, 인현동, 도심부 전통시장들, 명동과 인사동, 상암 DMC, 홍대앞, 테헤란밸리 등 서울 곳곳의 동네 역사와 발전과정을 통해 지금의 경제생태계가 태동하게 된 맥락을 짚으며 공간의 미래를 논한다.

 

서울의 공간경제학_앞표지.JPG

 

기사원문 보기

첨부파일 서울의 공간경제학_앞표지.JPG
이전글 [혁신의 용광로] “글쓰며 생각하는 공대생”… 포스텍, 융합형 인재 키운다
다음글 [한국전쟁의 발발과 기원] "남북 통일 앞서 한국 진보·보수 분열 해결해야"
prev next